제자훈련게시판

  • 말씀훈련양육 >
  • 제자훈련게시판
세번째 제자반을 보내며
안봉영 2010-04-01 추천 0 댓글 1 조회 488
세번째 맞는 제자반 시간  지각하면 벌금이 있기에 모두들 열심히 열시를 향해
달려오셨다. 모든 열심이신 11분의 제자집사님들  일일계획표를 보면서 다들
잘했다고 난리  순수하신 집사님들 너무 좋다.(나만 성의없이 한것같아 찔렸다)
그런데 이제 매일 일정표쓰기, 큐티 나누기를 시작했는데  이거 습관이 되려면
좀 시간이 걸리는데 그래서 반은 의무, 반은 성심껏 자발적 기타등응
아직은 연약한 우리 아니 나는 관리가 필요한데  글쎄 목사님은  4월 말일까지
하시고 방학에 들어가신다고 한다. 인제 시작인데 벌써 방학이라니
안된다. 아직은  불이 붙었을때 계속 해야하는데 방학은 여름에 해도 되는데
아직은 말씀이 고푸고 기도도 고푸고 믿음도 연약하다. 냄비만 요란한 믿음이
바로 서기위해서는 .....  목사님이 수요일에는 안바쁘셨으면 좋겠다.
자유게시판 목록
구분 제목 작성자 등록일 추천 조회
이전글 제자반 터다지기를 마치며 [2] 안봉영 2010.04.29 0 419
다음글 제자반을 시작하며 [3] 안봉영 2010.03.23 0 345

405868 TEL : 032-463-9192 지도보기

Copyright © 빛의교회. All Rights reserved. MADE BY ONMAM.COM

  • Today5
  • Total98,705
  • rss
  • facebook
  • facebook
  • 모바일웹지원